김소연 권사님 댁에서 속회심방을 했습니다.

이강자 구역장님, 문민자 부구역장님이 함께 동행해 주셨고,

이미랑 집사님, 박재순 집사님이 참석하셨습니다.

 

대원교회 모든 교우들에게 함께하는 구역 2속의 행복바이러스가

몽땅~~~~ 감염되었으면 좋겠습니다.

사랑합니다^^

%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: